클라우드로의 마이그레이션 작동 방식: 간단한 설명

by cmcglobal

클라우드 컴퓨팅은 비즈니스 세계에서 새로운 브랜드가 아니다. 모든 비즈니스가 클라우드를 적용하는 날은 아직 멀었지만, 리모트 워크가 일상화되고 있는 현대 시대에 어답터의 수는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

클라우드 컴퓨팅은 비즈니스 세계에서 새로운 브랜드가 아니다. 모든 비즈니스가 클라우드를 적용하는 날은 아직 멀었지만, 리모트 워크가 일상화되고 있는 현대 시대에 어답터의 수는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을 통해 어디서나 데이터에 안전하게 액세스할 있을 뿐만 아니라 기업은 비용을 절감하고 프로세스를 간소화할 있게 한다. 많은 기업들이 레거시 데이터를 클라우드 환경으로 마이그레이션하려고 하지만 많은 기업들이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는 실제 작동 방식을 완전히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이란 무엇인지 간단히 설명하는 글을 작성했으며, 글에서는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는 방법에 대해 설명한다. 바로 세부 내용으로 넘어갈 것이다.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에 필요한 것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려면 성공적인 전략이 필요하다.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전략은 기업이 사내 데이터와 애플리케이션을 클라우드로 이동하기 위해 따르는 세부 계획이다.

데이터를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는 것은 개체를 곳에서 다른 곳으로 이동하는 것처럼 단순하게 들리지만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프로젝트는 많은 이해와 준비가 필요한 어려운 작업이다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전략의 최후 목표는 데이터를 클라우드로 이동하는 가장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방법을 찾는 것이다. , 다양한 이주전략의 이점과 과제를 고려하여 어떤 이주전략이 비즈니스 고유의 요구에 가장 적합한지를 결정해야 한다.

그렇다면기업들은 쓸 수 있는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전략이 무엇인가?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의 6 가지 전략:

다음은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기 위해 가장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전략이다. 각각은 고유한 복잡성 수준과 필요한 투자뿐만 아니라 장점과 단점도 가지고 있다. 전략에서 무엇을 기대할 있는지 이해하면 요구에 맞는 이주 전략을 선택할 있다.  

1. 리호스트 (Rehost)

리프트 시프트(Lift and Shift)라고도 하는 리호스팅 전략은 기존 코드 수정 없이 프레미스 데이터를 가져와 클라우드 환경에 배치하는 것이다.

장점: 리호스팅은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는 가장 저렴하고 간단한 방법이다. 최소의 시간과 전문지식이 필요하며 기존 코드를 변경하지 않음으로써 어떤 것도 파손될 위험이 완화한다. 또한 단순히 비즈니스가 수행하는 작업을 클라우드에서 복제하기 때문에 비즈니스 운영에서 중단과 학습 곡선을 줄일 수 있다.

단점: 리호스팅은 간단한 방법이지만 복잡한 애플리케이션 의존성 또는 장기간의 중단으로 인해 장애가 발생할 있다. 가상 서버가 다운되면 기존 프레미스 서버의 동작과 마찬가지로 애플리케이션도 다운된다. 또한 클라우드 리호스트 마이그레이션이 성공하더라도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처럼 워크로드를 분산할 있도록 리호스트된 애플리케이션이 클라우드에 최적화되지 않았기 때문에 강력한 클라우드 네이티브 기능을 모두 활용할 없다.

리호스트 방식 사용하는 경우:

  • 클라우드에 처음인 경우
  • 기한 있는 마이그레이션 경우
  • 기성 애플리케이션 마이그레이션 경우

2. 리플랫폼 (Replatform)

리플랫폼은 클라우드 리호스팅을 넘어서는 수준이다. 전략에서는 애플리케이션이 일반적으로 동일하게 유지되지만 클라우드로 전환하기 전에 어느 정도 최적화되어 클라우드 환경에 적합한다.

리플랫폼에는 애플리케이션의 특정 컴포넌트 변경 업그레이드가 수반되는 경우가 많다. 이러한 변경으로 인해 애플리케이션이 클라우드에서 훨씬 더 효율적으로 작동할 있으며 확장성, 사용자 경험 보안이 향상되는 경우가 많다. 클라우드로 전환하기 전에 이와 같이 약간 수정되었기 때문에 리플랫폼 작업을 “Lift, Tinker Shift”라고도 한다.

그러나 수정 단계가 리플랫폼이 본질적으로 리호스트보다 낫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다. 회사의 인프라가 이미 클라우드와 호환되는 경우 다시 호스팅하기만 하면 된다.

장점: 리플랫폼에는 많은 시간과 비용이 필요하지 않다. 리플랫폼 전략을 사용하면 애플리케이션의 일부를 개선할 수 있게 하는데 나머지 부분이 클라우드에서 아지 가동되고 있다.

단점: 애플리케이션 리플랫폼 작업이 가끔 감당할 수 없게 된다. 애플리케이션 또는 서비스에 대한 사소한 변경부터 일부 컴포넌트의 완전한 재구축까지 다양하기 때문에 재구축 코드 또는 구성에 오류가 발생하는 등의 리스크를 감수해야 한다. 따라서 이것이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에 적합한 전략이라면 변경해야 기능에 대한 철저한 계획을 사전에 수립하고 이러한 변경 사항을 매우 신중하게 구현해야 한다.

리플랫폼을 사용하는 경우:

  • 촉박한 시간에 마이그레이션 경우
  • 클라우드 이점을 위해 약간의 조정으로 정교한 온프레미스 앱을 마이그레이션하는 경우
  • 앱을 리팩토링하지 않고 클라우드의 이점을 원하는 경우

3. 리팩터/ 리아키텍크 (Refactor/Re-architect)

리팩토링/리아키텍팅은 리플랫폼 이상의 수준이다. 이것은 애플리케이션을 다시 작성하여 클라우드 네이티브로 만드는 작업이 포함된다. , 리팩토링은 기본 코드에 중대한 파괴적 변화를 일으킬 있다. 전략은 애플리케이션 코드의 주요 변경 사항에도 불구하고 애플리케이션의 외부 인터페이스가 종종 동일하게 유지되어야 (사용자 경험 중단을 최소화하기 위해) 하기 때문에 복잡하다

기업은 기능, 퍼포먼스, 규모 기존 아키텍처의 사소한 변경으로는 달성할 없는 많은 면에서 변경이 필요할 전략을 선택한다.

기존 애플리케이션을 클라우드용으로 리팩터링하면 성능이 향상되고 리호스트/리플랫폼보다 청구 비용이 절감되기 때문에 기존 애플리케이션이 리소스를 많이 사용하거나 구식 레거시 시스템에서 실행되거나 대량의 데이터 처리를 수행할 리팩터링이 효과적이다.

장점: 리팩터링을 통해 애플리케이션은 클라우드 네이티브 기능(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처, 서버리스, 컨테이너, 서비스로서의 기능(FaaS) 로드 밸런서) 활용할 있다. 장기적인 관점에서 다른 전략을 사용하는 것보다 애플리케이션을 리팩터링하는 것이 훨씬 비용 효율적이다.

단점: 리팩터링은 다른 전략보다 초기 비용이 높고 시간이 많이 소요된다. 또한 리팩터링은 전략을 올바르게 구현하기 위해서는 고급 코딩, 자동화 DevOps 기술이 필요하기 때문에 초보자를 위한 것이 아니다.

리팩터 방식 사용하는 경우:

  • 확장성, 속도 성능을 높이기 위한 강력한 비즈니스 인센티브가 있는 경우
  • 프레미스 앱은 클라우드와 호환되지 않는 경우

4. 리퍼체이스 (Repurchase)

리퍼체이싱 (Replacing 또는 “Drop and Shop”이라고도 ) 기존 애플리케이션을 동일하거나 유사한 기능을 제공하는 SaaS 솔루션으로 완전히 대체하는 전략이다. 리퍼체이싱의 전형적인 예로는 구식 프레미스 CRM 소프트웨어를 Sales Force HubSpot 등의 SaaS 솔루션으로 교체하는 것이다.

리퍼체이싱의 복잡성은 보유하고 있는 요건과 옵션에 따라 크게 달라진다같은 공급업체가 제공하는 프레미스 제품의 SaaS 대체하면 최소의 노력으로 또는 자동으로 데이터를 신속하게 마이그레이션할 있는 옵션을 제공할 있다. 그러나 다른 공급업체의 제품으로 전환하는 경우에는 그렇지 않을 있다.

장점: 레거시 애플리케이션을 교체할 SaaS 제품은 이미 클라우드용으로 구성되어 있으므로 리소스를 직접 구성할 필요가 없다. 따라서 리팩터링보다 리퍼체이싱이 저렴하다.

단점: 리호스트/리플랫폼/리팩터에 필요한 투자를 절약할 있지만 익숙하지 않은 툴인 경우 SaaS 교체에 대한 교육을 위해 해당 리소스를 할당해야 있다. 또한 SaaS 교체에는 레거시 애플리케이션의 일부 기능이 없을 있으며, 이러한 기능이 필수적인 경우 리퍼체이싱이 이상 실행 가능한 옵션이 아닐 있다.

리퍼체이스 방식 사용하는 경우:

  • 재무, 회계, CRM, HRM, ERP, 이메일, CMS 등의 SaaS 솔루션이 현재 소프트웨어보다 유익하다는 것을 알게 되는 경우.
  • 기존 앱이 클라우드와 호환되지 않는 경우.

5. 리테인 (Retain)

리테이닝이 Revisiting이라고도 하는 방식은 레거시 데이터의 일부 중요한 애플리케이션/ 포트를 검토하는 것으로, 이를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기 전에 높은 수준의 리팩터링이 필요하다. 결국, 일부 애플리케이션은 클라우드로 이동하는 것보다 프레미스에 머무르는 것이 적합하다는 것을 알게 되고, 따라서 이러한 애플리케이션은 프레미스 인프라에 유지된다. 다른 경우 지연 시간 요구사항, 규제 제약 또는 단순히 비용 효율이 낮기 때문에 애플리케이션이 유지되는 경우도 있다.

장점: 이러한 애플리케이션을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는 비용을 지불하지 않아도 된다.

단점: 애플리케이션을 프레미스 서버에 보존하는 경우, 중단 없이 클라우드 기반 앱과 통신할 수 있도록 이러한 이러한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API 설정해야 한다. 복잡도에 따라 프로세스는 비용과 시간이 많이 소요될 있다.

리테인 방식 사용하는 경우:

  • 프레미스 애플리케이션에 많은 투자를 하고 있는 경우.
  • 마이그레이션 중에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모델을 채택하는 경우.
  • 나중에 앱을 다시 방문하기를 원하는 경우.
  • 레거시 앱은 사내에서 작동하며 클라우드와 호환되지 않는 경우.

6. 리타이어 (Retire)

리타이어링은 IT 무기고에서 이상 필요하지 않은 애플리케이션을 제거하는 것을 의미한다.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할 가치가 없는 애플리케이션은 제거하거나 크기를 줄일 있다. 이때 회사에 대해 용도, 의존성 및 비용에 관련하여 모든 애플리케이션을 모색해야 하는 시점이다

AWS 따르면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할 엔터프라이즈 IT 포트폴리오의 10% 이상 필요하지 않으며 간단히 꺼질 있다.

앱을 리타이어링하는 것은 간단하지만 어떤 앱을 필요로 하는지 결정하는 것은 복잡한 과정일 있다. 마이그레이션하기 위한 애플리케이션의 범위를 줄이고 비용을 절감할 있도록 계획의 초기 단계에 있어야 한다.

장점: 리타이어링 전략는 프레미스 서버내의 공간을확보하고 코스트를 절감할 있다. 또한 유지 관리에는 종종 상당한 예산이 필요하기 때문에 시대에 뒤떨어진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을 리타이어링은 상당한 비용을 절감할 있다.

단점: 폐기된 앱을 대체할 앱을 만드는 비용을 들여야 있다.

리타이어 방식 사용하는 경우:

  • 앱이 중복되었거나 사용되지 않는 경우.
  • 앱을 리팩터하거나 리퍼체이스하기로 하는 경우.
  • 레거시 앱은 이상 진정한 가치를 제공하지 않으며 클라우드와 호환되지 않는 경우.

성공한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의 5 Steps

Step 1: 기존 디지털 자산을 파악하기

이것이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프로세스의 번째이자 기본적인 부분이다. 이때 가장 적합한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모델과 전략을 결정하기 위해 사용될 비용, 성능, 크기, 복잡성 및 내부 의존성 측면에 대한 기존 데이터와 애플리케이션을 더 깊이 살펴보는 시점이다

다음을 위해 디지털 자산을 감사하여 단계를 시작한다:

  • 기존 리스트를 작성하기
  • 이상 가치를 제공하지 않는 앱을 식별하기
  • 클라우드 환경에서 많은 가치를 제공할 있는 애플리케이션을 알아보기

Step 2: 성공 기준을 확립하기

명확한 KPI 확립하면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의 성공 여부를 평가할 있을 뿐만 아니라 모든 팀원을 같은 방향으로 향할 있다. 마이그레이션이 성공했는지 확인하려면 전후 비율 가지를 비교해야 한다. 다음은 주의해야 중요한 지표 목록이다:

  • 평균 응답 시간. 클라우드 서버가 정상 작동 조건에서 특정 결과를 반환하는 속도이다.
  • 최대 응답 시간. 비표준 조건 하에서 서버로부터의 응답 최장 시간이다
  • 가동 시간. 시스템의 전체 작업 시간과 관련하여 특정 앱이 작동 중인 시간의 백분율이다.
  • 오류 비율. 요청 수에 대한 반환된 오류의 비율이다.
  • 오류 유형. 감지된 오류, 경고 발생하는 예외의 유형이다.
  • 네트워크 지연. 특정 요청과 서버의 응답 사이의 시간이다

워크로드를 성공하게 이동하려면 새로운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 버전이 프레미스 원본 버전의 성능과 일치하거나 이상의 성능을 발휘하는 동시에, 낮은 비용으로 실행되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마이그레이션 작업 전체가 가치가 없다.

Step 3: 클라우드 공급자 선정

기존 디지털 자산을 조사하고 목표를 설정한 목표를 달성할 있는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모델  (퍼블릭, 프라이빗, 하이브리드 또는 멀티클라우드) 선택한다. 저희의 “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에 대해 간단히 설명기사를 통해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모델에 대한 자세히 이해할 수 있다.

다음에 가장 적합한 클라우드 제공자를 선택한다. 가장 인기 있는 공급자는 아마존 서비스/Amazon Web Services (시장 점유율 32%),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Microsoft Azure (시장 점유율 18.6%),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Google Cloud Platform  (시장 점유율 8.5%)이다. 이러한 프로바이더는 고객이 필요로 하는 모든 클라우드 모델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서비스 비용을 견적할 있는 편리한 가격 계산기를 갖추고 있다.

Step 4: 옳은 마이그레이션 전략 선정

6 R’s이라고도 하는 가장 일반적인 6가지 마이그레이션 전략은 이전 섹션에서 무엇이며 언제 사용되는지에 대해 설명되었다. 원하는 요구와 목표에 따라 가장 적합한 것을 선택할 있다.

Step 5: 실행하기

시점에서 모든 준비를 완료했고 마이그레이션을 시작할 때이다. 단계에서는 선택한 클라우드 인프라로 데이터를 이동할 것이다.

맺음말 

귀사는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프로젝트를 사내에서 실행하기 위한 전문 지식이 없는 경우, 귀사를 지원할 있는 우수한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서비스 공급자를 고용하는 것은 가장 좋다

귀사가 해야 일은 기술적 전문 지식 뿐만 아니라 입증된 실적 경영 전문 지식을 갖춘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공급업체를 고용하는 것이다.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진행하려면 귀사는 고용하는 공급업체가 비용, 기구, 컴플라이언스, 보안, 모범 사례 클라우드스킬 요구 사항 등과 같은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의 모든 측면을 깊게 이해해야 한다.  

귀사는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프로젝트를 사내에서 실행하기 위한 전문 지식이 없는 경우, 귀사를 지원할 있는 우수한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서비스 공급자를 고용하는 것은 가장 좋다.  

CMC Global 베트남의 상위 3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서비스 제공업체 하나이다. Amazon AWS, Microsoft Azure Google Cloud 전문으로 하는 인증된 대규모 클라우드 엔지니어 팀을 운영하여 레거시 자산을 가장 비용 효율적인 방법과 가장 짧은 시간에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할 있다.

추가 정보나 컨설팅이 필요한 경우 아래 양식을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영업팀에서 연락을 드리겠습니다.

[addthis tool="addthis_inline_share_toolbox_4fyq"]